본문 바로가기

알림자료

  • 홈
  • 알림자료
  • 언론홍보
  • 보도자료
  • 인쇄하기

보도자료

공지사항 보기
캄보디아에 국내환경기술 활용한 정화조 165개 보급
등록부서 홍보비서실 SNS 바로가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등록일 2017-12-04 조회수 59
첨부파일
캄보디아에 국내환경기술 활용한 정화조 165개 보급

◇ 환경산업기술원, 30일 가정용 정화조 시설 준공식 개최

◇ 환경 분야 적정기술 보급으로 현지 삶의 질 향상

□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개발도상국 농촌지역의 위생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가정용 보급형 정화조 시설 준공식을 캄보디아 시엠립(Siem Reap)주 짠서마을에서 11월 30일(현지시간)에 개최했다.

 

○ 이날 행사에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및 시엠립주 관계자, 짠서마을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 이는 환경산업기술원이 진행하고 있는 환경 분야 적정기술※ 개발 및 보급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국내 중소기업인 ㈜그린텍환경컨설팅과 물 적정기술 글로벌 거점센터(Innovative Water center)※※가 지난 6월부터 6개월 간 짠서마을 165개 가정에 정화조를 보급한 사업이다.

※ 개도국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지역사회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기후, 문화, 지역 등 현지조건에 맞춘 적정한 환경기술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받아 캄보디아에서 과기부 적정과학기술 거점센터로 운영

 

○ 정화조는 원형탱크 내부를 3단계로 분리해서 분뇨를 분해하며 현지인들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설계로 농촌지역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 이날 행사에서는 준공식 뿐만 아니라, 마을 주민 대상으로 한 위생교육 및 정화조 관리 운영에 대한 교육도 이루어졌다.


□ 환경산업기술원은 올해 캄보디아, 라오스, 에디오피아 등 6개국에 다양한 적정기술 사업을 지원하며, 개발도상국의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국내 기술의 현지진출을 돕고 있다.

○ 특히 올해는 에디오피아에서 지하수를 이용해 마을별로 식수 공급 시설을 보급한 사업과 몽골에서 현지 제올라이트를 이용한 정수처리 시스템 보급 등 8가지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현지 여건에 적합한 기술과 역량 전수를 통해 개발도상국에 우리나라 환경기술을 더욱 전파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붙임 1. 캄보디아 보급형 정화조 설치 준공식 행사 사진

2. 캄보디아 보급형 정화조 설치 준공식 행사 계획(안). 끝.



이전글 이전글 환경산업기술원, 환경정책자금 금융기관 간담회 개최
다음글 다음글 환경분야 유망 일자리 다 모였다
목록
  • 정보담당부서 : 홍보비서실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확인